타이어뱅크 KBO리그

타이어뱅크 KBO리그 KBO리그 소식

KBO리그 소식

타이어뱅크가 KBO리그를
공식 응원합니다

기업문화와 사회공헌을 실천하는
타이어뱅크입니다

사진
2017 KBO 리그 시범경기 3월 14일(화) 개막
작성자 Admin 조회수 69 작성일 2017-03-12

                        2017 KBO 리그 시범경기 3월 14일(화) 개막


 

2017. 3. 12(일)

- 사직(SK-롯데), 대구(kt-삼성), 광주(두산-KIA), 대전(LG-한화), 마산(넥센-NC)서 일제히 시작 -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시범경기가 3월 14일(화) 오후 1시 사직(SK-롯데), 대구(kt-삼성), 광주(두산-KIA), 대전(LG-한화), 마산(넥센-NC) 등 5개 구장에서 일제히 개막한다.
 
팀 당 12경기씩 총 60경기가 펼쳐지는 2017 KBO 시범경기는 구단별로 스프링캠프의 성과를 점검하고 오는 3월 31일(금) 개막하는 정규시즌 준비의 마지막 시험 무대이기도 하다.
 
시범경기는 엔트리 없이 KBO 소속선수라면 누구나 출장이 가능하다. KBO 등록선수는 물론 평소 팬들과 만날 기회가 적은 육성선수까지 보다 많은 선수들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지난해 시범경기에서는 총 458명의 선수가 출전해 기량을 펼쳤다.
 
많은 팬들과 전문가들은 시범경기를 통해 정규시즌 판도를 예측해 보기도 하지만, 시범경기 순위가 최종 순위까지 이어진 경우는 드물다. 1989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26시즌이 진행된 시범경기(전후기리그, 양대리그 제외)에서 1992년 롯데를 시작으로 1993년 해태, 1998년 현대, 2002년 삼성, 2007년 SK까지 단 5개 팀만이 시범경기 1위 후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했으며, 지난해 시범경기 1위였던 삼성은 9위로 정규시즌을 마쳤다. 시범경기 1위 팀이 한국시리즈 우승 트로피를 거머쥘 확률은 19%에 불과하다.
 
선수들 개개인의 활약도 눈 여겨볼 만하다. 지난해 시범경기에서 17탈삼진으로 1위에 오른 두산 보우덴은 정규시즌에서도 160탈삼진으로 1위를 지켜낸 반면, 2016 KBO 홈런상을 수상한 테임즈(전 NC)는 시범경기에서는 단 한 개의 홈런도 치지 못했다.
 
2017 타이어뱅크 KBO 정규시즌을 앞두고 펼쳐지는 예측 불허의 시범경기가 이틀 후면 시작된다. KBO 시범경기는 오후 1시에 거행되며, 연장전은 실시하지 않는다. 21일(화)과 22일(수) 잠실 kt-LG 경기는 오후 5시로 변경됐다.

 

출처 : KBO 보도자료 

http://www.koreabaseball.com/News/Notice/View.aspx?bdSe=6535